바카라사이트제작시크릿 부티크’ 김선아

바카라사이트제작
크릿 부티크’ 김선아가 아련하고 고독한 눈빛을 드리운 바카라사이트제작
‘눈물 글썽 욕조신’으로 처연한 먹먹함을 발산했다.

SBS 수목드라마 ‘시크릿 부티크’(연출 박형기/극본 허선희)는 재벌기업 데오가(家) 총수 자리, 국제도시개발 게이트를 둘러싼 독한 레이디들의 파워 게임을 담은 ‘레이디스 누아르’ 드라마. 김선아는 강남 목욕탕 바카라사이트제작
세신사에서 데오가 하녀, 그리고 다시 정·재계 비선 실세로 거듭나면서 데오가 여제 자리를 노리는 욕망의 소유자이자 본능적 승부사 제니장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치고 있다. 김선아는 매회 칼 같은 성격의 제니장을 오롯이 표현, 시청자들의 높은 호응을 끌어내며 시청률 상승의 견인차 역할을 하고 있다.

지난 방송에서는 데오그룹 장남 위정혁(김태훈)의 동성애 사실이 발각되면서, 제니장(김선아)이 위기에 빠지는 장면이 펼쳐졌다. 쇼윈도 부부였던 사실이 들통난 후 데오그룹 회장 김여옥(장미희)에게 미운털이 박힌 바카라사이트제작
위정혁이 어디론가 자취를 감춘 것. 이후 데오가를 위협하는 ‘융천시 국제도시개발사업’의 배후를 추적했던 제니장이 ‘살인교사’라는 누명의 덫에 빠지면서 긴장감을 높였다. 하지만 제니장이 취재진에 둘러싸인 순간 사라졌던 위정혁이 등장, 앞으로의 전개에 대한 귀추가 주목됐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